목포수협



메인으로 가기 > 고객서비스 > 수협소식

수협소식

게시물 본문보기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제목 수협, 어촌 복지 사각지대 해소 총력
등록자 수협 등록일 2022-05-20 조회수 1361
수협, 어촌 복지 사각지대 해소 총력

수협재단, 경북대병원과 울릉도 찾아 어업인 의료봉사활동

전문 의료진 어업인·지역주민에 전문 진료와 건강검진 실시

총 30억여원 투입해 1만7천여명 어업인 의료복지 혜택 제공

수협과 자매 결연 맺은 한국전기안전공사 노후 전기설비 재능기부



국내 유일 어업인 복지전담기구 수협재단이 어업인에게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며 어촌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수협재단(이사장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은 12일부터 13일 양일간 경북대학교병원과 함께 울릉군 어업인 복지회관에서 어업인과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의료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의료봉사에는 홍진근 수협중앙회 대표이사를 비롯한 수협 임직원과 경북대병원, 포항의료원 의료진 4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지역 어업인과 주민 250여명에게 전문진료와 건강검진이 이뤄졌다.

 
특히 이날 정형외과, 이비인후과, 피부과, 영상의학과, 내과, 한의학과, 치과 전문의 진료를 비롯해 소변·혈액 검사, 엑스레이 검사, 초음파 검사 등 각종 검사도 함께 진행돼 어업인들의 참여도가 높았다.

 
진료를 받은 어업인들은 “대학병원 전문의의 진료를 받기 위해 비용과 시간을 들여 육지로 나가야 하는데 재단과 병원의 도움으로 진료를 받게 되어 편리하다”며 재단과 의료진 측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수협재단은 경북대병원과 2009년 9월에 의료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함께 의료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의료봉사활동은 수협재단이 지역병원과 의료지원 협약을 맺고 지리적·경제적 여건으로 인해 제대로 된 의료서비스를 받지 못하는 어업인들에게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대학병원의 수준 높은 의료진과 시스템을 갖춘 봉사활동으로 어업인의 만족도가 높다.


2009년 수협재단 설립 이후 지난해까지 총 30억여원을 투입해 1만7천여명의 어업인이 의료복지 혜택을 받았다.
 

한편, 같은 날 수협과 한국전기안전공사는 울릉도 동남부지역 어촌계를 찾아 주택과 마을회관 개·보수 재능기부 봉사활동도 펼쳤다.

 
한국전기안전공사는 앞으로 한달 간 울릉읍, 서면, 북면의 주택과 상가 등을 대상으로 전기설비 안전점검과 노후 전기설비 개선 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홍진근 대표이사는 봉사활동 현장을 찾아 경북대병원과 포항의료원 의료진, 한국전기안전공사 관계자를 격려하고 “앞으로도 더 많은 어업인이 복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끝>


첨부파일 :
목록


하단 정보

목포수산업협동조합 대표자 : 최형식, 전남 목포시 해안로 118(금화동 15-1)  / TEL 061-244-6191 ~ 6 / FAX 061-242-6191, 사업자등록번호 : 411-82-01016,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04-00001호,  Copyright© 2012 목포수협 All right reserved. 안전거래 가맹점 : 현금으로 구매시 이지스올더게이트의 에스크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서비스가입사실확인